Untitled Document
 
 
 
 
  
 
  

 

     
관리자 

http://www.busanculture.com

<2013 부산항축제> 31일 화려한 돛 올린다 - 문학콘서트

'2013 부산항축제' 31일 화려한 돛 올린다
해양박물관 일원서 사흘간, 해상쇼 등 33개 행사 다채
국제신문신수건 기자 giant@kookje.co.kr2013-05-22 19:41:38/ 본지 21면
           

  제6회 부산항 축제가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사흘간 영도구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 다채롭게 펼쳐진다. 사진은 지난해 부산항 축제 행사때 열렸던 부산항 퍼레이드 모습. 국제신문DB

- 북항 둘러보는 투어 인기

'아시안 게이트웨이' 부산항을 널리 알리기 위한 '바다의 날 기념 2013 부산항축제'가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사흘간 부산 영도구 동삼동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

  부산시와 부산지방해양항만청, 부산항만공사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총 33개 행사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개막행사인 '부산항 콘서트'를 시작으로 ▷국립해양박물관 등 6개 기관의 풍성한 해양항만 콘텐츠를 즐기는 '부산항 스탬프 투어' ▷해경특수작전시연, 소방정, 제트스키, 플라이보드가 펼치는 '다이나믹 해상쇼' ▷볼거리를 대폭 확대한 '부산항 퍼레이드' ▷개그콘서트 '돌아와요 부산항에' 등 예년보다 다채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또 해상행사, 공연행사, 시민참여행사, 등대체험전과 학술행사도 함께 열려 축제현장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 첫날 개막식전행사로 국립해양 박물관 앞 해상에서 펼쳐지는 '다이나믹 해상쇼'는 헬기, 함정, 모터보트가 출연하는 대형 해경특수작전시연과 소방본부 소방정의 오색살수, 제트스키 10대 퍼포먼스 등이 펼쳐진다. 이어 국립해양박물관 특설무대에서 펼쳐지는 개막행사 '부산항 콘서트'에서는 인기가수 노브레인, 바비킴, BMK, 비투비, NS윤지, 이사벨, 한혜진 등의 축하공연과 개막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축하불꽃쇼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부산항 스탬프 투어'는 국립해양박물관과 한국해양수산연수원, 해양환경개발교육원 등 6개 기관이 연계한 특화된 전시체험 코스다. 참가자에게 부산항 여권과 기념품을 제공한다. 투어는 국립해양박물관의 풍성한 해양항만 콘텐츠를 최대한 활용했으며 선박항해 시뮬레이터 체험(SHS), 해양환경 체험전, 씨그랜트 해양이벤트관, 해양사이언스 및 모형배만들기 체험이 운영된다.

  다음달 1일 오후 열리는 '개그콘서트 특별초청공연'은 인기 개그맨 김준현, 김대희, 양상국, 유민상, 이광섭 등이 출연해 부산항과 관련된 내용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새누리호(정원 60명)와 누리마루호(정원 200명)를 타고 북항을 둘러보는 '부산항투어'도 큰 인기를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 인터넷 사전신청은 이미 22일 접수 20분만에 전체 좌석의 절반인 2500석이 매진됐고 나머지 2500석은 현장신청을 받는다. 이 밖에 해군함정·해경 함정 승선체험, 해양영토정보체험전, 항만가족 축구대회, 부산항 연날리기 체험, 유럽의 항만재생 명사 초청 강연회, 부산항 문학 콘서트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한편 방문객 편의를 위해 행사기간 오전 10시부터 행사 종료시까지 도시철도 부산역(7번 출구)에서 행사장까지 10분 간격으로 셔틀버스를 운행할 계획이다.



URL :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200&key=20130523.22021194108


   <남구청 걷기대회> 남구 역사·문화 걸으며 배운다…

관리자

   <부산 인문학 뿌리와 현장> - 부산문화연구회

관리자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uresunny.net